언론보도

호남대, ‘여성 학군사관후보생 1호’ 탄생 등록일 : 2017-09-18 10:39

김한나 조회수 : 43

상담심리학과 윤여진·천세현 6.5 1 경쟁률 뚫고 합격

학업·태권도 등 文武 겸비여성 학군 지원자 롤 모델 

호남대학교 학생군사교육단(단장 임종하·ROTC) 창설 이래 첫 여성 학군사관후보생이 탄생했다.

2017년 호남대 학군단 58기 학군사관후보생 23명 가운데 여성 학군사관후보생인 윤여진·천세현(상담심리학과 2·사진 왼쪽·오른쪽) 학생은 호남대 여성 학군사관후보생 1를 기록하게 됐다

이들 후보생들은 지난해 지난 4월부터 1차 필기고사와 인성검사, 2차 면접 및 체력검정 등을 거쳐 평균 6.51의 경쟁을 뚫고 여성 학군사관후보생에 합격했다.

이들 모두 부모님을 비롯한 주위 분들이 여성 직업군인을 꿈꿔왔던 자신들의 열정을 존중하고 격려해 준 덕분에 호남권역 여성 학군사관후보생 153명 가운데 합격생 23명의 명단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윤여진·천세현 학생은 평균 학점이 4.0이 넘을 정도로 학업 성적이 우수하고 태권도 1·4단의 단증이 보여주듯 문무를 실력을 갖춘 재원들이다.

윤여진·천세현 학생은 호남대학교 학군단 첫 여성 학군사관후보생으로 꿈꿔왔던 여군의 첫 관문인 학군사관후보생에 합격해 자랑스럽다원해서 선택한만큼 주위의 기대와 관심에 부응하고 여성 학군단을 지원하는 많은 여 학우들의 롤 모델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들은 앞으로 201812주간 군사훈련을 받은 후 그해 2월 학군단에 입단 2년간 학업과 병행해 소정의 군사교육을 이수한 후 임관해 24개월 간 장교로 복무하게 된다.